Home > column > wealth column > 2012.06월호
  • 목차보기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우영창의 '돈 worry be happy' 시장은 어디로?

우영창 작가

3년에 걸쳐 연재해 온 머니 칼럼을 이번 호를 마지막으로 마감한다. 그동안 필자는 돈에 대한 이야기와 함께 서민경제의 어려움과 희망 등에 대해서 얘기해 왔다. 지나고 보니 경제 전망에 대해선 그다지 엉뚱한 예측은 내놓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주식시장은 우량주 중심의 상승 여력이 있는 데 반해 부동산시장의 불투명은 상당기간 이어질 것으로 필자는 보았던 것이다. 그리고 금의 경우 버블이라는 얘기가 나올 때까지 갖고 있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얘기도 감히 하였다.

온라인 구독안내

본 기사의 전문보기는 유료서비스 입니다.
무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1일 무료 서비스>를 체험하실 수 있습니다.
무료회원가입
온라인 회원 및 정기구독 회원은 로그인을 해주세요.
  • 목차보기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vol.152
̹ȣ
PDF
1  ¶α  ü
Ű ⱸ ¶  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