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realEstate > 주요기사 > 2006.09월호
  • 목차보기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고종완의 칼럼 신(新)청약제도 도입과 내집마련 대응전략

중대형아파트 청약예금가입자…가점제 영향 적을 듯

흔히 주택을 매입하기 위해서는 재고물량을 매매하거나 민영, 정부단체가 제공하는 신규물량을 구입하는 방법이 있다. 특히 실용적인 신평면구성과 업그레이드된 공법, 세련된 빌트인(built-in)으로 이뤄진 새집을 구입하기 위해선 통상 청약이라는 방법을 이용한다. 청약이란 계약을 체결하기 위해 신청하는 의사표시로, 상대방의 승낙이 있어야 계약이 성립한다. 주택법에 의해 주택을 공급받고자 하는 자에 대해서는 청약하기 전 미리 입주자 저축에 가입해 입주금의 전부 또는 일부를 저축해야 하는데 청약예금, 청약부금, 청약저축이 바로 그것이다.

온라인 구독안내

본 기사의 전문보기는 유료서비스 입니다.
무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1일 무료 서비스>를 체험하실 수 있습니다.
무료회원가입
온라인 회원 및 정기구독 회원은 로그인을 해주세요.
  • 목차보기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vol.152
̹ȣ
PDF
1  ¶α  ü
Ű ⱸ ¶  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