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money trend > 주요기사 > 2016.04월호
  • 목차보기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홈퍼니싱 재건축 대신 ‘집 꾸미고 산다’

TV부터 동네매장까지 홈퍼니싱 열풍

내 집을 갖기보다는 집을 꾸미고 사는 것을 선호하는 젊은 전월세족과 1인 가구의 증가, 무엇보다 집값 상승에 대한 부정적 전망 등이 홈퍼니싱 시장을 키우고 있다. 재건축 부담금을 따져보던 노후 아파트 주민들은 이제 집을 예쁘게 꾸미는 것들에 관심을 돌리고 있다.

온라인 구독안내

본 기사의 전문보기는 유료서비스 입니다.
무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1일 무료 서비스>를 체험하실 수 있습니다.
무료회원가입
온라인 회원 및 정기구독 회원은 로그인을 해주세요.
김창경 기자 ckkim@fntimes.com 기사더보기
  • 목차보기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vol.140
̹ȣ
PDF
1  ¶α  ü
Ű ⱸ ¶  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