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pecial report > 주요기사 > 2016.08월호
  • 목차보기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P2P대출 중간점검 P2P대출투자 아직 괜찮다

‘깜깜이 투자’ 한계…업체 옥석고르기

P2P 대출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P2P 대출채권 투자자도 크게 늘었다. 이와 함께 연체, 부도 등을 걱정하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대출과 상환이 문제없이 이뤄지고 있는지, 투자자들은 기대한 수익을 얻고 있는지, 연체나 부도 등 부실 위험은 어느 정도인지, 상위사를 취재해 P2P 대출채권 투자자와 예비투자자들이 궁금할 만한 내용들을 알아보았다.

온라인 구독안내

본 기사의 전문보기는 유료서비스 입니다.
무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1일 무료 서비스>를 체험하실 수 있습니다.
무료회원가입
온라인 회원 및 정기구독 회원은 로그인을 해주세요.
김창경 기자 ckkim@fntimes.com 기사더보기
  • 목차보기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vol.140
̹ȣ
PDF
1  ¶α  ü
Ű ⱸ ¶  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