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coverStory > 주요기사 > 2017.02월호
  • 목차보기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Ⅲ. 채권 채권 투자 매력 줄었지만

매력 높아진 채권도 있다

금리 상승기에는 채권의 투자 매력도가 줄어든다. 글로벌 자산이 채권에서 주식으로 이동해가는 ‘그레이트로테이션’도 본격화될 전망이다. 그럼 채권 투자는 아예 가망이 없는 것인가? 채권의 매력이 떨어지는 와중에도 수익을 안겨줄 채권 상품도 있다.

온라인 구독안내

본 기사의 전문보기는 유료서비스 입니다.
무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1일 무료 서비스>를 체험하실 수 있습니다.
무료회원가입
온라인 회원 및 정기구독 회원은 로그인을 해주세요.
유선미 기자 coups@fntimes.com 기사더보기
  • 목차보기
  • 인쇄하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미투데이

vol.144
̹ȣ
PDF
1  ¶α  ü
Ű ⱸ ¶  û