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실시간 뉴스

윤석열 재건축 규제완화 기대감에 강남·서초 집값 반등…하향안정 찾던 집값에 파문

3월 3주 기준 전국 아파트 매매-전세가격 변동 추이 / 자료=한국부동산원

이미지 확대보기
윤석열 정부가 공언한 재건축·재개발 규제완화 기대감이 시장에 퍼지면서, 2월 2주 이후 하락세를 이어가던 강남 집값이 다시 반등했다.

강남권 중대형 및 일부 재건축 단지에서 신고가 거래가 이어졌고, 급매물 소진 및 호가 상승이 나타난 송파구도 보합 전환했다. 윤석열 정부의 규제완화 중심 정책이 하향 안정세를 찾던 전국 집값에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다만 같은 기간 수도권 전세가격 하락폭은 지난주와 동일한 수치를 유지했으며, 인천은 -0.13%까지 하락폭이 커지는 등 전세시장의 하향세는 이어지고 있다.

한국부동산원(원장 손태락)이 2022년 3월 3주(3.21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 매매가격은 0.01% 하락, 전세가격은 0.02% 하락을 기록했다.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은 지난주(-0.02%) 대비 하락폭 축소됐다. 수도권(-0.03%→-0.03%)은 하락폭 유지, 서울(-0.02%→-0.01%)은 하락폭 축소, 지방(0.00%→0.01%)은 상승 전환(5대광역시(-0.04%→-0.03%), 8개도(0.04%→0.04%), 세종(-0.19%→-0.19%))됐다.

서울 아파트값 하락폭은 지난주 –0.02%에서 이번주 –0.01%까지 줄었다. 강남권 중대형이나 일부 재건축은 신고가 거래되고 호가가 상승했으나, 그 외 지역은 관망세 보이며 대체로 약보합세가 유지됐다.

강북구(-0.05%) 신규 입주물량 부담 지속되며, 노원구(-0.03%)는 상계ㆍ중계동 구축 대단지 위주로 하락폭 확대됐고, 그 외 은평(-0.03%)ㆍ마포구(-0.02%) 등도 하락세가 이어졌다.

그러나 강남(0.01%)ㆍ서초구(0.01%)는 규제완화 기대감이 있는 재건축 위주로 신고가가 발생하며 상승 전환됐으며, 송파구(0.00%)는 잠실ㆍ신천동 등 주요지역 급매물이 소진되고 호가 상승하며 보합 전환됐다. 영등포구(-0.02%)는 여의도 재건축은 매수세 증가했으나, 당산ㆍ신길동은 하락거래 발생하며, 강동구(-0.01%)는 고덕동 대단지 위주로 하락세가 지속됐다.

인천 아파트값 하락폭 역시 지난주 –0.04%에서 이번주 –0.02%까지 줄었다. 동구(-0.04%)는 송현동 구축 대단지 위주로, 서구(-0.03%)는 청라․가정동 (준)신축 위주로 매수세 위축되며 하락세 지속됐으나, 중(0.00%)․미추홀구(0.00%)는 관망세 및 거래 부진 영향 등으로 보합 전환되며 인천 전체 하락폭이 축소됐다.

경기 아파트값 또한 지난주 –0.04%에서 이번주 –0.03%로 하락폭이 축소됐다. 안양 동안구(-0.16%)는 관양․평촌동 위주로 호가 하락하며 하락폭 확대됐으나, 이천시(0.25%)는 증포동․부발읍 중저가 위주로, 일산서구(0.02%)는 일산․대화동 구축 위주로, 성남 수정구(0.01%)는 주거환경 등 개발 기대감 있는 태평․신흥동 위주로 상승하며 경기 전체 하락폭은 축소됐다.

같은 기간 전국 주간 아파트 전세가격은 지난주(-0.02%) 하락폭을 유지했다. 수도권(-0.04%→-0.04%) 및 서울(-0.03%→-0.03%)은 하락폭 유지, 지방(0.00%→0.00%)은 보합을 유지(5대광역시(-0.04%→-0.04%), 8개도(0.06%→0.04%), 세종(-0.65%→-0.32%))했다.

서울 아파트 전세가격 하락폭은 지난주와 동일한 –0.03%였다. 일부 지역은 급매물 소화되고 매물 소폭 감소하며 하락폭이 축소됐으나, 전반적으로는 매물적체 현상이 지속되는 가운데, 고가 매물 또는 구축 위주로 하락했다.

노원구(-0.05%)는 하계ㆍ중계동 위주로 급매물 거래되며, 중구(-0.05%)는 황학동 주요 단지 위주로, 강북구(-0.04%)는 신규 입주물량 부담 있는 미아동 구축 위주로, 은평구(-0.04%)는 가격 부담 있는 녹번동 신축 위주로 하락세가 지속됐다.

강남구(-0.02%)는 대치ㆍ삼성동 등 구축 위주로, 송파구(-0.01%)는 풍납ㆍ문정동 위주로, 강동구(-0.01%)는 명일ㆍ고덕동 위주로 하락세는 지속됐지만 급매물 소진되며 하락폭은 줄었다. 서초구(-0.02%)는 잠원동 구축과 반포동 인기단지 위주로 하락세가 지속, 강서구(-0.07%)는 염창ㆍ화곡동 구축 위주로 매물 적체되며, 양천구(-0.06%)는 목동신시가지 위주로 하락했다.

인천 아파트 전세가격 하락폭은 지난주 –0.10%에서 이번주 –0.13%까지 커졌다. 동구(0.06%)는 정비사업 이주수요 등으로 상승했으나, 입주물량 영향 등으로 대체로 하락세 지속되는 가운데 서구(-0.40%)는 청라ㆍ가정동 (준)신축 위주로, 연수구(-0.29%)는 상대적 가격 수준 높은 송도신도시 위주로 매물 적체되며 하락폭이 확대됐다.

반면 경기 아파트 전세가격 하락폭은 지난주 –0.04%에서 이번주 –0.03%까지 줄었다. 용인 수지구(-0.13%)는 동천ㆍ상현동 위주로, 광명시(-0.11%)는 철산동 대단지 위주로 매물 적체되며, 시흥시(-0.11%)는 배곧ㆍ조남동 위주로 급매 거래되며, 수원 영통구(-0.09%)는 인근 신규 입주물량 영향으로 매물 적체되고 매탄ㆍ영통동 위주로 호가가 하락했다.

장호성 기자 hs6776@fntimes.com

ⓒ 웰스매니지먼트 & Wealth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